당신은 혁신가입니까

당신은 혁신가입니까 : 성공한 CEO에게 듣는 기업문화 만들기

당신은 혁신가입니까-입체북

기본정보

지은이 아담 브라이언트

옮긴이 유보라

펴낸곳 처음북스

정가 15,000원

분량 320페이지

판형 신국판

출간일 2014년 4월 21일

ISBN  979-11-85230-14-6  03320   ( 9791185230146  )

 

분류

국내도서 – 경제/경영 – 경영관리 – 경영관리 일반

국내도서 – 비즈니스와 경제 – 경영 – 경영일반

국내도서 – 비즈니스와 경제 – 경영 – 기업/경영자스토리

책 소개

창업은 쉽다. 그러나 지속가능한 기업이 되기는 어렵다. 이제 기업 문화가 모든 것이다

변혁의 시대에 혁신의 문화를 만들어내지 못한 기업은 도태되고 만다. 기업 문화는 이제 선택 사항이 아니라 필수 사항이다.

현재 가장 주목 받고 있는 CEO들에게 어떻게 창조와 혁신이 살아 숨쉬는 문화를 만들어냈는지 그 비법을 들어본다. 이들의 이야기는 오래된 고전에서 만나는 이야기가 아니라, 바로 지금 목격할 수 있는 이야기다.

차례

인사말

서문

제1장

1. 문화가 중요하다

2. A SIMPLE PLAN

3. 통행 규칙

4. 존중

5. 팀이 가장 중요하다

6. 성숙한 대화를 나눠라

7. THE HAZARDS OF E-MAIL

제2장

8. 다시 말하고, 또 말하라

9. 훌륭한 관리자를 양성하자

10. 문제를 드러내라

11. 배움에는 끝이 없다

12. 똑똑한 회의 기술

13. 부서 간의 장벽을 없애라

14. 혁신의 불꽃을 피우자

15. 좀 더 재미있게 할 수 있나요?

16. 정상에서의 고독

저자소개

지은이 아담 브라이언트

아담 브라이언트는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사장실로 가는 길』의 저자다. 뉴욕타임즈 일요 비지니스의 인기 코너 ‘사장실로 가는 길’을 맡고 있으며 특집 기사의 책임 에디터, 국내 기사 편집주간, 비지니스 편집주간으로 일했다. 이전에는 뉴스위크의 책임 작가와 비지니스 편집자로 일했다. 그는 현재 뉴욕의 웨스트체스터 카운티에 살고 있다.

옮긴이 유보라

연세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프리랜서 번역가로 활동중이다.

 

책속에서

기업문화에 대한 논의는 자칫하면 진부하고, 이론적이고, 뻔하고, 막연하게 들릴 수 있다. 나라마다 문화가 다르듯이 각 기업의 문화도 저마다 고유하기 때문에 천편일률적으로 접근할 수는 없다. 나는 모든 조직에 적용 가능하고 유용한 실용적인 팁과 통찰을 찾기 시작했다.

기업문화는 모두 다르기 때문에 각 기업만의 강점과 어려운 점이 있기 마련이다. 리더십을 발휘할 때와 마찬가지로 모든 기업은 자사의 고유한 기업문화를 파악해야 한다. 내가 만나본 리더들의 경험과 지혜를 다 모으면 수백 년 동안 쌓은 것과 맞먹을 것이다. 그들의 날카로운 통찰이 자신이 속한 기업을 빠르고 기민하게 바꾸어 나가고 싶은 모든 분들에게 도움을 줄 것이라고 확신한다. 가혹한 세계 경제 위기 속에서도 살아남는 기업이 되는 것이다!

 

출판사 리뷰

무엇이 기업을 지속가능하게 하는가

창업은 쉽다. 그러나 지속가능한 기업이 되기는 어렵다. 규모에 상관없이 하루에도 수많은 회사가 창업하고 또 사라져간다. 그렇게 많은 회사가 사라지는 가운데, 하나의 아이템을 가지고 반짝하고 빛을 내는 회사도 물론 있다. 문제는 그 반짝임을 지키는 것이다.

<뉴요커>의 일요 비즈니스 인기 코너 ‘사장실로 가는 길’을 연재하고 있는(동명의 책으로 출간되었다) 아담 브라이언트는 지속가능한 회사란 어떤 회사인지 현재 미국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현직 기업인들에게 질문을 던졌다.

돌아오는 대답은 각각이었지만, 단 한마디로 정리할 수 있었다. ‘혁신하는 기업 문화.’ 아니, 좀 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혁신을 하려는 기업문화’라고 할 수 있겠다. 관료주의에 빠지지 않으려 ‘노력하고’, 조금 더 유용한 상품을 내놓으려 ‘노력하고’, 소통을 잘하려고 ‘노력하는’ 기업문화가 정착되어 있을 때 기업은 지속가능하다.

구태의 의식에 젖어 있을 때, 혁신하는 기업문화를 잃어버릴 때 기업은 망한다. 지금처럼 장기적인 불황이 지속되는 이 상황에서 더욱 빠르고 민첩한 기업문화가 필요할 때이다.

살아 있는 이야기를 듣는다

이 책에는 잘나가는 IT기업, 의류회사, 의학회사, 게임회사, 체인점 운영자, 요리사까지 140명의 현직 ‘리더’의 목소리를 담았다. 빌 게이츠, 스티브 잡스, 워렌 버핏 등의 이미 전설이 되어서 다가가기 힘든 리더의 목소리가 아니라는 말이다. 치열하게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이들의 목소리와 이들이 어떻게 혁신을 이루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지를 듣는 것은 기업문화를 만들어가려는 이들에게 매우 훌륭한 선물이 될 것이다. 예를 들자면, 인터넷 쇼핑몰 자포스의 CEO 토니 셰이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그는 처음 사업을 시작해서 링크익스체인지라는 기업을 만들어 마이크로소프트에 2억6500만 달러(약 2750억 원)에 매각했다. 사람들은 그를 모두 성공한 기업인이라 불렀으나 토니 셰이는 절망에 빠져 있었다. 모든 것이 ‘기업문화가 엉망이 되었기 때문이었다.’ 자기가 세운 회사에 출근하기 싫을 정도였다고 한다. 매출이나 수익이 문제가 아니라 그 잘못된 기업문화 때문에 회사를 매각할 수밖에 없었다고 전한다.

기업문화의 중요성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이 책에 있다. 그리고 질문을 해야 할 것이다. 본인 혹은 당신 직장의 리더는 혁신가인가?

 

추천사

“브라이언트는 매주 CEO들과 사람들을 관리하고 기업을 이끄는 통찰에 대해 인터뷰해서 뉴욕타임즈에 ‘사장실로 가는 길’을 연재했다. 혁신을 만드는 그들의 지혜가 여기에 모여 있다. 리더십에 대한 많은 책들이 컨설턴트들이 집필했거나 고루한 예전 이야기인 반면에 이 책에는 현재 기업을 실제로 운영하는 생생한 아이디어가 집대성되어 있다.”

– 워싱턴포스트

“점점 더 경쟁적이고 다변화되는 경제 환경에서, 모든 조직은 혁신을 주도하는 문화를 개발할 필요가 있다. 브라이언트는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CEO들의 마음을 읽고, 뚜렷하고 광대하고 실용적인 경영에 대한 식견을 공유한다.”

– 아담 그랜트, 허핑턴 포스트

“아담 브라이언트는 그의 연구실에서 나눈 리더십에 대한 대화를 엿들을 수 있는 훌륭한 기회를 제공했다. 『당신은 혁신가입니까』에서 브라이언트는 기업문화는 전략을 지원하는 게 아니라 전략 그 자체라는 아이디어는 물론 그 아이디어를 실행하는 방법을 교묘하게 잘 구성해서 제공한다. 브라이언트는 주목할 만한 사람들에게 날카로운 질문을 던졌으며, 그들의 통찰을 명쾌하게 글로 풀어내서 독자들에게 읽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영리하고, 도발적이며, 광범위하게 유용하다.”

– 짐 콜린스, 『좋은 기업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

“『당신은 혁신가입니까』에서 아담 브라이언트는 창조적이며 지속 가능한 기업 문화의 비밀을 밝혀냈다. 그는 이를 리더십이라고 부른다. 브라이언트는 혁신적인 기업가들과 어떻게 창조성, 개방성 그리고 엄청난 혁신 문화가 조직을 번성하게 하고 성장시키는지 깊이 있는 인터뷰를 나누어서 이를 잘 설명했다.”

– 빌 조지,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 교수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